>    생명의 말씀    >    일용할 생명의 양식

일용할 생명의 양식

2월 14일(금)
2020-02-14 00:00:00
전미숙
조회수   23

본문: 마가복음 7:31-37

 

31 예수께서 다시 두로 지역을 떠나, 시돈을 거쳐서, 데가볼리 지역 가운데를 지나, 갈릴리 바다에 오셨다.

32 그런데 사람들이 귀 먹고 말 더듬는 사람을 예수께 데리고 와서, 손을 얹어 주시기를 간청하였다.

33 예수께서 그를 무리로부터 따로 데려가서, 손가락을 그의 귀에 넣고, 침을 뱉어서, 그의 에 손을 대셨다.

34 그리고 하늘을 우러러보시고서 탄식하시고, 그에게 말씀하시기를 "에바다" 하셨다. (그것은 열리라는 이다.)

35 그러자 곧 그의 귀가 열리고 가 풀려서, 말을 똑바로 하였다.

36 예수께서 이 일을 아무에게도 말하지 말라고 그들에게 명하셨으나, 말리면 말릴수록, 그들은 더욱더 널리 퍼뜨렸다.

37 사람들이 몹시 놀라서 말하였다. "그가 하시는 일은 모두 훌륭하다. 듣지 못하는 사람도 듣게 하시고, 말 못하는 사람도 말하게 하신다."

마가복음 7:31-37

 

묵상안내:

 

무리로부터 따로 데려가셔서, 손가락을 귀에 넣고 침을 뱉어서, 혀에 손을 대셨습니다. 하늘을 우러러보시고서 탄식하시며 에바다열려라 말씀하셨습니다. 그는 귀가 열리고 혀가 풀렸습니다.

 

때로 무리로부터 따로 떠나야 합니다. 예수님과만 함께 있어야 합니다. 세상의 소리에 귀를 막아야 합니다. 주님의 소리에만 귀를 기울여야 합니다. 그곳에는 열리는역사가 일어납니다. 그때 굳어있는 것이 자유케 되며 닫혀있는 것이 열리게 될 것입니다.

 

 

 

 

 

 


예수님과만 함께 있어야 합니다.

세상의 소리에 귀를 막아야 합니다.

주님의 소리에만 귀를 기울여야 합니다.

그곳에는 열리는역사가 일어납니다.

그때 굳어있는 것이 자유케 되며 닫혀있는 것이 열리게 될 것입니다.


 

댓글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첨부 파일
257 2월 25일(화)    전미숙 2020-02-25 2
256 2월 24일(월)    전미숙 2020-02-24 2
255 2월 21일(금)    전미숙 2020-02-21 12
254 2월 20일(목)    전미숙 2020-02-20 12
253 2월 19일(수)    전미숙 2020-02-19 13
252 2월 18일(화)    전미숙 2020-02-18 18
251 2월 17일(월)    전미숙 2020-02-17 17
250 2월 14일(금)    전미숙 2020-02-14 23
249 2월 13일(목)    전미숙 2020-02-13 25
248 2월 12일(수)    전미숙 2020-02-12 28
247 2월 11일(화)    전미숙 2020-02-11 27
246 2월 10일(월)    전미숙 2020-02-10 22
245 2월 7일(금)    전미숙 2020-02-07 29
244 2월 6일(목)    전미숙 2020-02-06 25
243 2월 5일(수)    전미숙 2020-02-05 27
1 2 3 4 5 6 7 8 9 10 ... 18